음악

Although attending many different schools the young adults have formed close bonds through The United Methodist Church and enjoy worshipping together in song.

각자 다른 학교에 다니는 젊은이들이 연합감리교회 안에서 함께 찬양하고 예배하며, 긴밀한 유대관계를 맺습니다.

“한번 찬양하면, 두 번 기도한다.”라고 성 어거스틴은 말했다고 합니다. 찰스 웨슬리가 만든 신앙의 찬송가를 초기 감리교인들이 부른 이후로 연합감리교인들은 찬양하는 사람들로 알려져 왔습니다. 연합감리교인은 오르간과 피아노 그리고 찬양대가 인도하는 찬송가와 복음성가 및 합창곡을 통해 오늘날도 그 전통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우리 교단의 예배 자료와 묵상 자료, 기도문과 음악에 관련된 기타 자료들을 찾을 수 있는 유용한 링크를 사용해보세요.